언론보도

 

언론에 비친 주사랑공동체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> 소식 >언론보도

[국민일보] 이종락 목사 美 ‘올해의 생명상’

Writer. 주사랑공동체   /   Data. 2022-08-02   /   Hit. 85
내달 17일 미국 라이브액션 단체에 한국인 최초
이종락 목사가 교회 담벼락에 설치된 베이비박스에 놓인 아기를 감싸안고 있다.

주사랑공동체교회 이종락(사진) 목사가 미국 최대 프로라이프(Pro-Life) 단체인 라이브액션(LIVE ACTION) 제3회 생명상 시상식에서 ‘올해의 생명상’을 받는다.

시상식은 다음 달 9월 17일 오후 7시(현지 시간)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 리치 칼튼 호텔에서 열린다.

캐나다 친생명보호 운동가 메리 와그너, 미국 미시시피 주 최초의 여성 법무부장관 린 피치도 이날 상을 받는다.

한국인으로는 이 목사가 처음이다.

이 목사는 위험한 장소에 유기돼 죽어가는 아기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 2009년 12월 국내 최초로 베이비박스를 서울 관악구 난곡로 교회 담벼락에 설치했다.

현재까지 2000여명의 아기 생명을 구조했다.

또한 아기를 키울 수 있도록 400여 명의 미혼모가정에 매달 양육키트와 생활비, 병원비, 주거비 등 3년간 지원하고 있다.
 
 
 
유영대 기자(ydyoo@kmib.co.kr)

출처 : 국민일보

원본 : https://n.news.naver.com/mnews/article/005/0001543695?sid=103
 
목록